좋은생각 7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좋은생각


 

Total 234건 7 페이지
좋은생각 목록
세계적인 억만장자 투자자 워런 버핏(82)이 'Y세대' 여성들을 향해 '당신보다 잘난 사람들과 어울리라'고 조언했다.버핏은 7일(현지시간) 여성 경력관리 지원기관인 '레보 리그'(Levo League)와의 인터뷰에서 젊은 여성들에게 이같이 조언했다고 미국 경제전문 매체 마켓워치가 보도했다.해당 인터뷰는 레보 리그 회원들이 올린 질문에 대해 버핏의 의견을 듣는 방식으로 진행됐다.버핏은 우선 자신에게 적합한 분야와 회사, 그리고 보고 배울 점이 있는 사람들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그는 "좋은 사업가라는 명성을 쌓는 열쇠는 좋은 사업에…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5:40 조회 895 더보기
혹시 다섯가지 사랑의 언어라고 들어보셨나요????게리 체프먼박사의 책 "다섯가지 사랑의 언어" 에서는 사람들마다 사랑의 언어가 다르다고 말합니다. 자신이 가장 행복을 느끼는 언어를 주언어라 하며, 그 주언어를 통해서 사랑을 느낀다고 합니다.여기서 말하는 언어는 "말" 에 국한되는 것이 아니라 행동 또한 포함 됩니다.사랑의 언어는 크게 인정하는 말, 함께하는 시간, 선물, 봉사, 스킨쉽이 있습니다.자신의 주언어는 아래의 테스트를 통해서 알아볼 수 있습니다.※ 각각의 문항을 읽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설명에 체크 하세요!!!1.…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5:09 조회 840 더보기
`고리타분 이미지' 벗고 농담으로 졸업생들에 조언 "강단에 섰던 프린스턴대학교에 복직 신청을 냈더니 떨어졌다는 답장을 받았어요.""미국 사립 명문대 학비를 대기 위해 부모님들이 해마다 최고급 승용차 한 대를 절벽으로 버리고 있는 것을 알고 있지요?"미국 중앙은행 총재인 벤 버냉키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지난 주말 미국의 명문 프린스턴대 졸업식에서 한 대표 연설이 화제다.평소 어눌한데다 유머감각마저 없기로 유명한 버냉키 의장의 프린스턴대 졸업식 연설이 이례적으로 유머로 시작해 농담으로 끝났기 때문이다.버냉키 의장은…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5:07 조회 790 더보기
미국 실리콘밸리의 부동산 재벌 존 애릴라거(76)가 최근 스탠퍼드대학에 1억5천100만 달러(약 1천700억원)를 기부해 화제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이 30일(현지시간) 전했다.스탠퍼드대학의 마틴 셸 부총장은 애릴라거의 생존해 있는 스탠퍼드대학 기부자 의 기부 규모 가운데 가장 많다고 전했다.그는 앞서 2006년에도 이 대학에 1억 달러를 기부한 바 있다.지금까지 스탠퍼드대학 기부 가운데 가장 큰 금액은 휴렛패커드의 공동창업자 윌리엄 휴렛과 데이비드 패커드가 2001년 재단을 통해 했던 4억 달러라고 스탠퍼드대학 측은 전했다.애릴라거는 …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24 조회 781 더보기
한 교수의 풋내기 국문학도에 대한 격려가 `엄청난 결과'로 "풋내기 대학생의 습작에 대한 한 교수의 애정어린 평가가 역사를 만들어냈지요"미국 최고의 명문 하버드대학 출신의 유명배우 맷 데이먼(43)이 최근 학교 홈페이지에 올린 `학창시절 후기' 동영상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데이먼은 이 동영상에서 하버드 입학 과정, 배우인 자신이 아카데미 각본상을 받게 된 경위 등을 후배들에게 소개했다."제가 기억하는 한 하버드 입학지원서에 첫줄부터 `배우가 되고 싶다'고 적었어요. 그런데 덜컥 입학하게 됐지요. 하버드 입학허가를 거절…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22 조회 735 더보기
미국인들이 세상을 떠난 명사 중 다시 살아 돌아오기를 희망하는 사람 1순위로 영국의 다이애나비가 꼽혔다.미국 CBS방송의 간판 프로그램 '60분'(60 Minutes)과 연예잡지 배니티 페어가 미국 성인 1천 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35%가 살아 돌아오기를 희망하는 사람으로 다이애나비를 꼽았다.↑ 타임지 표지인물로 선정된 다이애나비14%를 얻은 애플의 공동창업자 스티브 잡스와 각각 11%를 획득한 팝스타 마이클 잭슨과 휘트니 휴스턴이 뒤를 이었다고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5일 보도했다.기꺼이 자신의 목숨을 내놓을 수…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21 조회 743 더보기
"아직도 미국이 가야 할 길은 멀기만 합니다. 하지만 갈 수 있습니다. 넘어지더라도 우리는 다시 일어설 겁니다."마틴 루서 킹 목사가 "나에게는 꿈이 있습니다"(I have a dream)라는 명연설을 한 지 꼭 50주년이 되는 지난달 28일(현지시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같은 자리에서 이렇게 외쳤다. 50년 전에 비해 성별과 인종, 종교, 성적취향, 장애에 따른 차별이 크게 개선됐으나 이제 실질적으로 동등한 권리를 지니는 사회로 나아가자는 호소였다.1963년 8월28일 약 25만명이 참석한 '일자리와 자유를 위한 워싱턴 대행진'…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20 조회 720 더보기
"음악상 요강, 친일행적 부인하는 듯… 이전 수상자 중 이해할 수 없는 분도"소프라노 임선혜로 수상자 변경거장 펜데레츠키의 후계자 류재준 국내보다 유럽서 더 인정받는 작곡가18회 수상 김대진 "예술은 정치와 무관"… "소신 있는 결정" 지지하는 반응도작곡가 류재준(43)씨가 작곡가 홍난파(1898~1941)를 기리는 난파음악상의 올해 수상자로 선정됐지만 이 상의 공정성과 도덕성에 의문을 제기하며 수상을 거부했다. 이 상이 제정된 1968년 이래 수상 거부는 이번이 처음이다. 난파기념사업회는 10일 류씨를 올해 제 46대 난파음악상 …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19 조회 693 더보기
세계해양포럼서 기조연설…"韓中日 관계 개선" 전망세계적인 베스트셀러 '메가트렌드'의 저자이자 미래학자인 존 나이스비트와 부인 도리스 나이스비트 부부는 "세계질서는 서구 중심에서 아시아 중심으로 진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나이스비트 부부는 12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7회 세계해양포럼 개막식 기조연설에서 "권력과 영향력이 다각화됨에 따라 서구가 주도하던 세상은 이제 변화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이들은 "미국의 경제력과 영향력은 아직 막강하지만 미국인의 소득과 중산층 규모는 줄어들고 있다"라며 "미국은 여전히 전 세계…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16 조회 719 더보기
4만2400달러(약 4600만원)가 든 가방을 발견, 이를 경찰에 신고한 미 보스턴의 한 노숙자가 경찰로부터 표창을 받았다고 보스턴 글로브지가 17일 보도했다.글렌 제임스라은 이 노숙자는 지난 14일 저녁 보스턴의 사우스 베이 몰에서 2400달러의 현금 및 4만 달러 상당의 여행자 수표가 든 가방을 습득, 이를 경찰에 신고해 주인을 찾아주게 한 공로로 "정직한 시민의 표상을 세웠다"며 표창을 받았다.가방 안에는 거액의 돈과 함께 중국 여권 및 사적인 서류들이 들어 있었다. 경찰은 가방 안에 든 여권으로 가방 주인을 찾아 가방을 돌려…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15 조회 703 더보기
미국 예일대가 동문으로부터 학교 역사상 최대 규모인 2억5천만 달러(약 2천690억원)의 기부금을 받게 됐다.예일대의 피터 샐로베이 총장은 동문인 찰스 B. 존슨 前 프랭클린 리소스 이사회 의장이 2억5천만 달러를 기부하기로 했다고 30일(현지시간) 밝혔다.예일대는 존슨 전 의장의 기부금을 현재 추진하는 '레지덴셜 칼리지'(학부생을 위한 기숙사형 교육시설) 증설사업에 사용할 계획이다.넘쳐나는 응시생을 수용하고자 예일대는 기부 등으로 총 5억 달러의 기금을 마련, 레지덴셜 칼리지 두 곳을 신설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 대학은 현재…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4:12 조회 715 더보기
애플사의 창업자 스티브잡스의 어린 시절 집이 사적지로 지정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州) 로스앨토스 시(市) 당국은 3일(현지시간) 스티브 잡스가 청소년기와 젊은 시절을 보냈던 집의 주소지 '크라이스트 드라이브 2066'을 사적지로 정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시 당국은 잡스가 세상을 떠난 2년여 전부터 사적지 지정을 추진해왔고, 지난 달 하순 문화재 심사를 담당하는 시 역사위원회를 열어 공식 보고서 초안을 검토했다. 사적지 지정 여부는 매달 하순 열리는 역사위원회에서 결정되며 이르면 이달 말이나…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3:37 조회 749 더보기
뉴욕타임스 "한국의 `라인·카카오톡'이 트위터 위협"프란치스코 교황과 팝가수 비욘세는 어떤 소셜미디어를 사용할까.미국의 일간 뉴욕타임스는 7일(현지시간) 소셜미디어 가운데 가장 많은 영향력과 사용자를 확보한 것이 트위터라고 소개한 뒤 페이스북, 핀터레스트 등이 트위터와 함께 소셜미디어 영역에서 무한경쟁을 펼치고 있다고 소개했다.특히 뉴욕타임스는 국내기업 NHN이 내놓은 다국적 모바일 메신저 `라인'과 카카오톡을 트위터의 잠재적 경쟁자로 꼽아 눈길을 끌었다.트위터가 아시아 시장 등을 포함해 전세계로 진출하려면 이들의 도움을 받거나 이…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3:35 조회 915 더보기
미국프로농구(NBA)에서 유망주로 기대를 모았지만 교통사고로 일찍 은퇴한 제이 윌리엄스(32·미국)가 뉴욕 타임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은퇴 후 힘들었을 때의 심경을 털어놨다.윌리엄스는 11일(한국시간) 뉴욕 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여러 번 자살을 시도했었다"며 "사람들이 자꾸 그때 얘기를 해달라고 하는 것에 지쳤고 누구도 만나고 싶지 않았다"고 고백했다.윌리엄스는 듀크대 출신 가드로 2001년 듀크대를 우승시켰고 2002년에는 '전미 올해의 대학 선수'로 선정될 만큼 장래가 밝았다.미국에서도 농구 명문으로 꼽히는 듀크대에서 그의 등번…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2:18 조회 768 더보기
"달 표면에 발자국만 남기고 지구로 돌아온 것은 아니다. 사실 두 아들, 아내와 함께 찍은 가족사진도 (발자국) 옆에 남겨뒀다."미국 우주탐사선 아폴로 16호의 우주인 찰스 듀크(77)가 1972년 달에 착륙한 뒤 지구로 귀환하기 전 가족사진을 몰래 데카르트 고원이라 이름 붙여진 달의 한 지역에 두고 왔다고 영국 일간 더선이 13일 보도했다. 40년간 비밀에 부쳤던 이 사실은 듀크가 자신의 가족사진이 달 표면에 놓여 있는 장면의 사진을 '아폴로 영상자료 프로젝트'라는 달 탐사 역사자료 웹페이지를 통해 공개하면서 알려졌다.듀크는 19…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2:17 조회 758 더보기
남을 돕는 사람들은 스트레스가 큰 사건을 겪은 뒤에 사망할 위험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미국 공중보건 저널(American Journal of Public Health)' 에 실린 연구를 보자.버팔로대학의 마이클 포울린 교수(심리학)가 이끄는 연구팀은 846명의 성인을 추적 조사했다. 그 결과 직업을 잃는다거나 사랑하는 사람이 사망하는 등의 사건이 주는 스트레스는 건강을 망치고 수명을 단축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남에게 선행을 베푼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5년 내에 사망할 위험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이에…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2:17 조회 730 더보기
예견된, 그러나 믿기지 않는 죽음이었다. 4인조 그룹 울랄라세션의 리더 임윤택이 위암으로 33년의 짧은 생을 접었다. 드라마틱한 삶을 마감하기 전 100일 동안 고인의 행적을 쫓았다. 실낱같은 희망과 꼭 그만큼의 절망이 뒤섞인 시간들. 그러나 어둠보다는 빛을 보고 싶었던 그의 기록들."남자 나이 마흔이 가장 멋있는 거 같아요. 어서 마흔이 되고 싶어요." 생전 임윤택은 마흔을 꿈꿨다. 어떤 이는 그의 말을 들으며 헛웃음을 지었을 테고, 또 다른 이는 안쓰러움을 느꼈을 것이다. 기자는, 기적이라도 일어나 그가 마흔을 넘겼으면 좋겠다는…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0:50 조회 758 더보기
화석 기록보다 14만 년 긴 33만 8천 년 전사람의 남성을 결정하는 Y염색체의 역사가 지금까지 알려진 최고(最古)의 현생인류 화석보다 훨씬 오래 된 것으로 밝혀져 큰 놀라움을 주고 있다고 사이언스 데일리와 NBC 뉴스가 7일 보도했다.미국 애리조나 주립대(UA) 과학자들은 한 아프리카계 미국인 남성의 DNA에서 극도로 휘귀한 Y염색체를 발견했으며 이 염색체가 이미 알려져 있는 Y염색체로부터 약 33만 8천 년 전에 갈라져 나왔음을 밝혀냈다고 미국 인간유전학저널(AJHG)에 발표했다.노스캐롤라이나 주에 사는 이 남성의 DNA는 내셔…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0:42 조회 858 더보기
'빈곤 획기적 감소' 공통 치적…방식은 '강경' vs '온건' 달라14년 장기집권을 한 고(故) 우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과 브라질의 루이스 이나시오 룰라 다 실바 전 대통령(2003∼2010년 집권)은 남미 지도자로 빈곤 감소라는 뚜렷한 치적을 공통으로 남겼으나 그 수행 방식은 매우 달랐다.미국 일간 크리스천사이언스모니터(CSM)는 7일(현지시간) 이들 두 지도자가 수십 년 만에 불평등을 최저치로 낮췄으나 이 같은 성공을 이룬 방법은 현저한 차이를 보인다고 분석했다.차베스의 경우 경제와 민주적 제도를 희생해서라도 빈민 구제에 …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6 00:37 조회 967 더보기
33년간 기다린 끝에 왕실의 결혼 승인을 얻어낸 릴리언 데이비스 왕자비가 10일(현지시간) 별세했다.스웨덴 왕실은 성명을 통해 "왕자비가 2010년부터 알츠하이머를 앓는 등 건강이 매우 좋지 않았다"며 "스톡홀름의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그의 나이 97세다.스웨덴 왕가 '금지된 사랑의 주인공'인 릴리언은 1915년 영국 웨일스 출신으로 1943년 베르틸 왕자와 만나 결혼했다. 당시 릴리언은 배우 이반 크레이그와 결혼한 모델 겸 배우였다. 병원 봉사 활동 중 런던 주재 스웨덴 대사관의 해군 무관이던 베르틸 왕자와 만나 사랑…
작성자Emile 작성일 14-10-15 23:57 조회 843 더보기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