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바른 틀니관리가 고령자 건강 책임 > 실버건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실버건강


 

올바른 틀니관리가 고령자 건강 책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미 댓글 0건 조회 763회 작성일 15-06-21 23:06

본문

우리는 나이를 먹으면 먹을수록 치아가 하나하나 빠지기도 하며 다양한 사고로 인해 치아를 잃기도 한다. 치아가 없을 때 느끼는 그 불편함으로 인해 고령자들은 대부분 틀니를 많이 착용하게 된다.

틀니는 보통 한 가지만 있는 걸로 아는 사람들이 있는데, 완전틀니, 부분틀니, 임플란트 틀니, 자석틀니 등 다양한 종류가 있다. 수유역 에스다인치과 전동균 대표원장을 만나 다양한 틀니의 종류와 관리법에 대해 알아봤다.

종류별 틀니의 장단점과 관리법
전체틀니라고도 하는 완전틀니는 충치 및 치주질환, 전신질환 등에 의해 치아가 전부 상실 됐을 때 하게 되는 것을 말하며, 치아가 하나도 없을 때 발생하는 저작기능과 발음기능, 심미성을 어느 정도 해결해 줄 수 있다.

부분틀니는 치아가 없는 주변의 치아에 고리를 걸어서 장착하는 틀니를 말하며 여러 개의 치아가 빠지거나 한 개만 빠져도 고정시킬 옆 치아가 없을 때 하게 된다. 전체틀니에 비해 쉽게 떨어지지 않으며 딱딱한 음식을 씹어도 잇몸에 충격을 덜 주어 적응이 쉽다.

임플란트 틀니는 기존 틀니의 단점을 보완하여 만들어진 것으로 임플란트를 1~4개정도 식립 한 뒤 그 뒤 틀니를 결합시키는 방법을 말한다. 오랫동안 틀니 사용으로 인해 잇몸 뼈가 흡수된 경우에 많이 활용되고 있으며 자연치아의 씹는 힘을 80% 이상 복원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자석틀니는 자석의 힘을 이용하는 틀니로써, 기존 틀니에 비해 잘 빠지지 않는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종류의 틀니는 관리를 잘만하면 고령자의 건강을 책임지는 수단이 된다. 관리는 보통 시중에서 판매하는 의치 세정액을 사용하여 관리하는데, 세정액에도 종류가 다양하기 때문에 틀니가 어떤 재료인지 확인 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양치액 같은 경우엔 에센샬 오일이나 알콜성분은 틀니와 오래 접속할수록 건조하고 변색의 원인이 되니 사용을 자제 하는 것이 좋다. 또한 치아염소산염과 수돗물을 1:10으로 희석한 용액을 사용할 경우 향균효과를 볼 수 있지만, 금속을 부식시키기 때문에 금속을 제외한 나머지 부분만 담구는 것이 바람직하다.

마지막으로 치약을 통해 관리를 하게 되면 침착물을 제거 할 수 있는데, 과도한 힘을 주어 칫솔질을 하는 것보다 부드럽게 모 끝이 둥근 칫솔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한국일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