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건강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78개
게시물
807개

8/81 페이지 열람 중


여행/스포츠/레저 게시판 내 결과

  • - 바다를 여행할 때·자외선을 피하자-- 자외선은 정오부터 오후 3시까지 가장 강해 구름이 엷게 끼었을 때라 해도 얇은 옷을 입었을 경우에도 통과한다. 자외선에 심하게 노출된 이후에는 6~8시간이 지나 잠자리에 들 무렵부터 가렵고 따가워 괴로워지기 시작한다. 하루 이틀 지난 뒤에는 피부가 벌겋게 되고 통증이 일기하며 심하면 피부에 물집이 생기고 얼굴이나 몸이 붓기도 한다. 특히 강한 햇볕에 장시간 노출되면 기미나 주근깨 등 색소성 피부병도 생길 수 있고 피부가 빨리 노화된다. 오존층 파괴가 심해진 요즘에는 심지어 피부암이 올 가능성…


건강뷰티 게시판 내 결과

  • 우리가 잘 모르고 있거나 알아두면 좋은 영양제와 건강식품을 고르는 요령을 알아본다. 크고 작은 스트레스와 술, 담배, 오염 등에 많이 노출되는 사람일수록 영양 섭취에 신경을 써야 한다. 평소 습관이나 영양 섭취 상태에 따라 영양권장량보다 훨씬 많은 양이 필요한 것이다. 하지만 자신의 건강 상태에 맞지 않는 비타민제를 복용하다 자칫 문제가 되는 경우가 있다. 예를 들어 ‘국민병’으로 부를 정도로 계속 늘고 있는 당뇨병 환자의 경우, 신장 기능 이상을 겪을 때 비타민 B를 섭취하면 오히려 심장병의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온 바…


식품음료 게시판 내 결과


헬스라이프 게시판 내 결과

  • 도시내에서도 교차로와 길거리 많은 곳이 건강에 도움 교차로와 신호등이 많은 도시의 주민보다 한적한 교외에 사는 사람들이 비만, 당뇨병, 심장질환 등에 걸릴 가능성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같은 도시라도 교차로와 길거리가 많은 지역에 살수록 건강에 좋았다. 14일(현지시간) 미국의 '교통·건강 저널'에 실린 미국 코네티컷대학과 콜로라도대학 연구진의 논문에 따르면 교차로가 많이 들어선 전통적인 도시에 사는 시민이 교외·전원 등 그렇지 않은 지역의 주민보다 더욱 건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 (AP=연합뉴스 자료사진) 거주…

  • 건강한 신체와 건전한 정신을 지키기 위한 가장 기본적인 비결은 건강한 식습관을 유지하는 것이다. 패스트푸드와 즉석식품으로 매일 끼니를 때우면 당뇨병, 심장질환 등 심각한 건강 문제를 초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우울증과 같은 정신질환에 빠질 수도 있다. 반면 현재 비만, 당뇨 등의 질병에 시달리고 있는 사람이 식단을 건강하게 바꾸면 질환의 상당 부분을 완화하고 개선할 수 있다. 그렇다면 건강한 식단을 계획하고 밥을 먹는 사람들은 어떠한 식습관을 가지고 있을까. ◆마트 가기 전 예산 짜기=마트에서 무계획적으로 쇼핑을 해본 경험이 있…